보고 싶어요

공지사항 2008.01.10 20:58
"재주소년의 '귤' 너무 좋지 않아요?"

그랬더니 흥얼흥얼 앞 소절을 불러준다.
그 사람의 노래를 듣고 있자니
내 마음은 어느새 제주도, 그곳에 있다.

그래서 더 많이 보고 싶은가 보다.

보고 싶어요, 라고
수만 번 말해 보아도
그리운 마음은 지워지지 않는다.
없어지지 않는다.
그리고 잊혀지지도 않는다.
신고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