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코케이크'에 해당되는 글 1건

기사 쓰느라 우울한 나를 위해 누군가 장미꽃 바구니와 케이크를 보내줬네요. 제 탄생화 장미와 제가 제일로 좋아하는 바나나 초코쉬폰 케이크를 보내준 그분의 센스에 박수를. ^^ 그렇지만 누군지 몰라요. 흑흑. ㅠㅠ 힘내라는 메시지만 있을 뿐 아무리 찾아봐도 이름은 없습니다.

그래도 고맙습니다. 너무 너무 기분이 좋아졌어요. 만날 꽃만 받으면서 살고 싶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참 좋습니다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마음으로 그린 세상 > 마감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프레스블로그 5월 MP후보가 됐어요. ^^  (67) 2008.05.06
지난 3월, 내 책상 위 풍경  (253) 2008.04.28
회사로 꽃과 케이크가 왔어요  (210) 2008.03.19
집으로 가는 길  (102) 2008.03.18
4월호 마감후기  (20) 2008.03.18
헬레나는 지금 마감 중  (216) 2008.03.08
블로그 이미지

Helena.

경기장을 찾을 때면 언제나 행복합니다. 온 몸의 감각이 열리니까요. 푸른 잔디의 반짝임, 조금은 톡쏘는 파스 냄새, 선수들의 땀방울, 그리고 관중들의 환호성. 이 모든 것들을 느낄 수 있어 행복합니다. 혹시, 여름밤의 축구를 좋아하시나요?

티스토리 툴바